Increase the clam in your life

The first of e-powertrain manufacturer in Korea.

News

LGM, 세계 최초 양산형 60마력급 전기동력 수상오토바이 출시

1,981 2017.06.09 11:11

짧은주소

본문

LGM, 세계 최초 양산형 60마력급 전기동력 수상오토바이 출시

dc39aac8a5734480738b1f08e1c46633_1496974363_2207.png 

엘지엠은 지난달 30일 반포에 있는 피어(Pier)39에서 선박안전기술공단 및 중소조선연구원과 공동 개발한 60마력급 전기동력 수상오토바이에 대한 공청회를 개최했다. 

이 전기동력 수상오토바이는 엘지엠과 선박안전기술공단, 중소조선연구원 3개 기관이 3년에 걸쳐, 모형시험부터 설계, 제작까지 완료했다. 최고시속 28 노트 (약 52 Km/h)의 빠른 속도를 내며, 첨단 카트릿지 배터리 시스템 (Cartridge Battery System)이 적용돼 배터리 교환만으로 지속적인 운행이 가능하다. 

최근 각국의 환경규제가 심화되는 가운데 네덜란드에서는 2025년까지 내연기관 자동차 및 내수면용 선박에 대해 2025년부터 판매금지 법안을 제출했다. 또한 중국에서는 어선 및 내수면용 선박에 대부분을 환경오염의 주요원인으로 지목함에 있어, 내수면 어업용 전기선박에 대한 보급정책을 발표했다. 

규제가 강화되는 가운데 엘지엠은 2010년부터 40~330마력 급의 중소형선박용 전기동력 추진시스템을 개발해 국내 최초로 상용화에 성공했다. 강시철 엘지엠 회장은 “이번 공청회에서 엘지엠은 중소형보트, 어선 뿐 아니라 수상레저분야의 세계 최대 시장인 수상오토바이의 제품화를 보여줬다” 며 “특히 미국과 중국에 빼앗긴 전기자동차의 주도권을 전기수상레저시장에서는 획득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한 것” 이라고 말했다.

엘지엠은 앞으로 전기동력 수상오토바이 공청회와 시연을 통해 국내외 시장 점유율을 높일 계획이다.

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